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김경구 작가, 청소년 시집 '옆에 있어 줘서 고마워' 출간

기사승인 2017.12.07  20:53:27

공유
default_news_ad2
김경구 작가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충주 출신 아동문학가인 김경구(52) 씨가 청소년 시집 '옆에 있어 줘서 고마워'(크레용하우스 출판사)를 출간했다.

그동안 성인시집과 동시집, 동화책 등 다양한 연령층의 글을 써 온 김 작가는 이번 시집 '옆에 있어 줘서 고마워'에 청소년의 풋풋한 사랑 이야기와 힘들지만 재미난 현실을 담았다.

총 4부, 52편으로 구성된 시는 청소년들이 좋아하는 상대에게 전하는 풋풋한 마음을 담았으며 책제목으로 인해 벌써부터 학생들에게 선물용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김 작가는 청소년 시절을 미화해 아름답게만 표현하지 않고 청소년의 현실을 보여 주고 있다.

김경구 작가는 1998년 충청일보 신춘문예에 동화가, 2009년 사이버중랑신춘문예에 동시가 각각 당선돼 작품 활동을 시작했다.

시집 '우리 서로 헤어진 지금이 오히려 사랑일 거야'와 동시집 '수염 숭숭, 공주병 우리 쌤', '앞니 인사', 동화책 '방과후학교 구미호부' 등이 있다.

최근에는 김이삭, 조소명 작가와 함께 동시로 만나는 우리지역 농수산물 '우리 것이 딱 좋아'로 충주 사과와 수안보 대학찰옥수수 등 충주를 알리는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글쓰기 지도와 동요작사가로 활동 중인 김 작가는 내년 벽화마을 '사과나무 이야기길'을 담은 동화와 사과 내용을 담은 동시집을 선보일 예정이다.


정구철 기자 rncjf61@jbnews.com

<저작권자 © 중부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