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충주시, '문화가 있는 날' 활성화

기사승인 2017.03.21  11:57:52

공유
default_news_ad2
충주문화회관 / 중부매일 DB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충주시가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의 활성화를 위해 시민들에게 문화 향유 기회를 적극 제공하기로 했다.

시는 시민들에게 문화 향유기회 제공을 위해 시 산하 문화회관과 호암예술관, 시립도서관, 박물관 등을 적극 활용해 공연과 전시회, 독서문화 프로그램 운영, 체험행사 등의 자리를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우선 충주시 문화예술의 거점인 문화회관에서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 우수작품 등 각종 공모사업에 선정된 작품을 선보인다.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은 국립예술단체와 민간예술단체에서 선정된 작품으로 높은 작품성을 자랑한다.

시는 지난해 쇼봄의 '비보이를 사랑한 발레리나'와 광개토 사물놀이의 '오복락락 콘서트' 등 대형공연을 무료로 선보여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아동친화도시 조성 추진에 따라 이에 걸맞는 다채로운 어린이 대상 공연도 선보일 계획이다.

시는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의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에 다양한 어린이공연을 공모신청 했다.

지난해 울산오페라단의 '헨젤과 그레텔', 부산국립국악원에서 제작한 '오늘이' 같은 작품과 시에서 직접 제작한 '교장쌤은 외계인', 호암예술관에서 공연한 '깔깔나무' 역시 어린이들에게 친숙한 공연으로 다가왔다.

시는 올해 젊은 예술단체 '컬쳐하우스'를 비롯해 택견비보잉 '트레블러크루'와 젊은 국악인 '애랑', '성악연구회' 등과 함께 공원 등에서 '문화 놀이터사업'과 '버스킹공연'도 계획 중이다.

특히 충주예총과 문화원, 각종 예술단체와 연계해 전시회 행사를 여는 등 시민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문화가 있는 날' 공연과 전시회를 알아보려면 충주시청 홈페이지에서 문화체육행사 공지란을 참고하면 된다.

정구철 기자 rncjf61@jbnews.com

<저작권자 © 중부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