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행정수도 염원 제주에서 알리다

기사승인 2017.03.20  12:57:41

공유
default_news_ad2

- 서울에서 제주까지 게릴라식 홍보전 기획

이 사진은 해당기사와 직접적인 관련이 없습니다. / 자료사진 (클립아트코리아)

[중부매일 홍종윤 기자] 오는 5월 9일 조기대선을 앞두고 충청권 핵심공약 중의 하나인 행정수도 완성에 대한 염원이 전국으로 확산되고 있다.

행정수도 완성 세종시민 대책위(상임대표 맹일관·최정수, 이하 대책위)는 중문관광단지 일원에서 2일간 개최된 서귀포유채꽃 국제걷기대회 행사에 (사)한국체육진흥회 세종지부가 참가해 관광객을 대상으로 행정수도 완성을 홍보했다고 20일 밝혔다.

서귀포유채꽃 국제걷기대회 행사에는 일본, 러시아, 대만 및 세종시, 남양주시, 순천시, 천안시, 금산군 등 국내외에서 약 6천300여 명이 참가했다.

임병수 (사)한국체육진흥회 세종지부장은 "행정수도 완성은 세종시와 충청권에 한정된 지역 공약이 아니라 지방분권과 국가균형발전 실현을 위한 핵심 선도사업이다"라며 "마침 서귀포에서 외국인까지 참여하는 국제걷기대회 행사가 열려 미완의 도시인 세종시가 행정수도로 완성되기를 바라는 염원에서 홍보활동을 펼쳤다"고 설명했다.

한편 대책위는 서귀포유채꽃 국제걷기대회 행사에서 행정수도 완성 홍보를 시작으로 행정수도 완성 분위기를 전국적으로 확산하기 위해 서울에서 제주까지 게릴라식 홍보전을 펼칠 계획이다.

오는 24일 오후 도담동 복합커뮤니티센터에서 창립총회를 개최하고, 5월 9일 조기 대선에 조직적으로 대응할 방침이다.

홍종윤 기자 jyhong@jbnews.com

<저작권자 © 중부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